연구사업

통섭예술교육과 느린학습자 및 학교폭력 피해 청소년 그리고 가족을 위한 다양한 연구사업을 합니다.

연구사업 소개

[ 국제교류 ]

[ 통섭예술 Workshop ]

음악‧연극‧무용 등 예술교육에 시간을 투자하면, 상대적으로 학습능력을 요하는 다른 과목에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이 줄어듭니다.
하지만 이러한 이유로 교과과정 속에 있는 예술교육의 비중을 줄여야 할까요?
경제협력개발기구(OECD)의 교육연구혁신센터(CERI)에서는 예술교육과 학습능력 간에 높은 상관관계가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습니다. 음악, 시각예술, 연극, 무용 등 예술교육이 학습능력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함께 살펴볼까요?

OECD 교육연구혁신센터(Centre for Educational Research and Innovation, CERI)는 1967년 OECD에 의해 설립된 독자적 의사결정 체제를 가진 부속기구로서 교육 관련 정책연구 및 교육혁신을 위한 이론연구를 수행하는 OECD 내 준독립적 기구입니다.

CERI는 OECD 회원국 간 교육에 관한 토론의 장을 마련하거나, 연구결과를 공유하는 세미나 및 회의를 개최하는 역할을 합니다. 연구 시 교육대상은 아동부터 노인까지 전 연령대를 아우르고 있습니다.

CERI에서는 최근에 교육과정을 비롯한 학습 환경이 뇌 발달이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연구결과를 내놓기도 했는데요, 오늘 기사에서는 「예술을 위한 예술? 예술교육의 영향(Art for Art’s Sake – The Impact of Arts Education)」 보고서를 통해 학교 교과과정 속에 편성된 예술교육이 학습능력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겠습니다

예술교육의 학습적 영향 분석

<시각예술>

학업성취도시각예술 수업을 들은 학생들의 수리영역 SAT 점수가 그렇지 않은 학생들의 SAT 점수보다 높았다.

* 공간인지력 – 시각예술교육을 받은 아이들이 그렇지 않은 이들보다 공간인지력이 일반인보다 공간인지력이 뛰어나다.

* 관찰능력 – 아이들의 이미지 묘사 능력이 향상된다.

<연극>

학업성취도연극 수업을 들은 학생들의 언어영역 SAT 점수가 그렇지 않은 학생들의 SAT 점수보다 높았다.

* 언어능력 – 이해력, 독해력, 어휘력, 작문력이 향상되었고, 특히 이해력 부문에서 튀어난 향상효과가 나타났다.

<무용>

학업성취도무용 수업을 들은 학생들이 듣지 않은 학생보다 학습력이 높다는 결과도, 상관관계가 없다는 결과도 있다.

* 공간지각능력 – 무용교육은 공간지각능력 향상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.

* 문제해결능력 – 8주간 무용교육을 받은 학생의 판단력과 분석력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.

<음악>

학업성취도음악실기/이론 수업에 참여한 학생의 수리영역 SAT 점수가 그렇지 않은 학생들의 SAT 점수보다 높았다.

IQ- 6~10세 아동 147명이 음악교육에 참여 후 IQ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 그러나 어른에게는 음악교육과 IQ가 상관관계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.

* 외국어능력 – 음악능력이 외국어의 음운체계를 습득하는데 도움을 준다.

* 수리력 – 숫자서술은 리듬, 화음, 멜로디와 연관된다. 명확한 상관관계는 있지만, 직접적인 인과관계가 있다고 볼 수는 없다.

본 보고서에 따르면 언어, 수리, 외국어, IQ, 공간인지력, 관찰능력, 문제해결능력 등 전반적 학습능력에서 예술교육이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. 최근 예술교육의 가치에 대한 관심과 필요성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고 있는 흐름에 맞추어 예술교육의 가치와 당위성을 다양한 방식으로 설명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결과입니다.

[참고자료]

1. 시각예술
– ‘4년의 예술교육, 그리고 SAT 점수’ (본, 위너, 2000)
– ‘형상 시각화하기 : 시각예술교육과 기하학적 공간인지능력의 상관관계 연구’ (워커, 위너, 시몬스, 골드스미스, 2010)
– ‘시각예술교육과 관찰능력의 상관관계 연구’ (프레인, 타일러, 2011)

2. 연극
– ‘4년의 예술교육, 그리고 SAT 점수’ (본, 위너, 2000)
– ‘수업 내 연극 활용을 통한 언어능력 강화’ (포드로즈니, 2000)

3. 무용
– ‘고등학생의 학업성취도, 자신감, 그리고 자아개념을 위한 무용교육의 효과’ (카터, 2005)
– ‘무용을 통한 인지학습’ (카이나넨, 2000)
– ‘문제중심 무용학습이 중학생의 비판적 사고와 문제해결 능력에 미치는 효과’ (박중길, 2007)
– ‘자기주도적 무용학습이 여고생의 학습동기와 문제해결능력에 미치는 효과‘ (김영옥, 2007)

4. 음악
– ‘4년의 예술교육, 그리고 SAT 점수’ (본, 위너, 2000)
– ‘생각하는 속도와 음악교육의 상관관계 연구’ (그룬, 갤리, 클럿, 2003)
– ‘음악능력과 외국어 음운체계습득의 상관관계 연구’ (스콘, 마그네, 베손, 2004)
– ‘음악과 수학의 상관관계 연구’ (본, 2000)

[출처] arte365(2013.12.06). 아르떼 리포트 – 해외리포트.
(http://www.arte365.kr/?p=16932)

[원본] OECD CERI ‘Art for Art’s Sake – The Impact of Arts Education’ (2013).  (http://www.oecd.org/education/ceri/arts.htm)

DTS 행복들고나